베트남은 지금 박항서 붐

(Last Updated On: 2018년 8월 20일)

베트남에 박항서 붐 이 일고있다.

베트남이 난리 났다. 역사상 처음으로 일본 축구를 이기면서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아시안게임 대표팀에 온 국민이 열광했다.

베트남은 일본과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D조 3차전에서 전반 3분 선제골을 지켜 1-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베트남은 전승으로 D조 1위를 차지했다. 일본이 D조 2위로 16강에 올랐다.

베트남 축구 역사상 일본을 이긴 적은 없었다. 역사상 처음으로 ‘아시아 축구 강국’ 일본을 이기자 베트남인들은 열광했다.

베트남 언론은 “베트남의 승리에 베트남 국민들이 열광했다”며 “더 힘든 도전이 기다리고 있지만 일단 승리를 만끽했다”며 다가올 16강에 대한 걱정 역시 드러냈다.

또 다른 언론 징은 “박항서 감독이 국민들을 만족시켰고 자신감을 불어넣어줬다”며 박항서 감독의 지도력을 주목하기도 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